티스토리 뷰

▲ 지난 12월 26일 공감은 2013년 홈커밍데이를 개최하였다.

2014년도 벌써 15일이나 지났습니다!! 모두들 즐거운 연말연시 되셨나요? 지난 12월 26일 공감에서는 '공감 홈커밍데이'가 열렸습니다. 공감 구성원들, 몇 년 전 활동한 OB 자원활동가부터 현재 활동하고 있는 18기 자원활동가들까지, 많은 분들이 모여 함께 한 해를 돌아보고 그간의 소식과 안부도 나누며 즐거운 시간을 가졌습니다. 

 

 

 

홈커밍데이 행사의 사회를 맡은 전은미 실장님 그리고 하태승 자원활동가의 인사말로 즐거운 홈커밍데이가 시작되었습니다. “2013년 공감 홈커밍데이에 오신 여러분 모두 훌륭훌륭~~”

 

 

첫 순서는 염형국 변호사님의 ‘키워드로 보는 공감’이었습니다. ‘홀로서기’, ‘10주년’, ‘다시 현장으로’, ‘에세이집’ 이라는 4개의 키워드로 공감의 2013년을 돌아볼 수 있었습니다.

 

공감에서는 한 해 동안 많은 일들이 있었는데요, 2013년은 공감이 생긴 지 10주년이 되는 해이자, 아름다운재단에서 독립해 ‘공익인권법재단 공감’으로 홀로서기를 한 첫 해였습니다. 현장으로의 변호사 파견 사업을 재개하고, 그간의 활동을 책으로 엮어내는 일까지... 2013년이 공감에 참 의미있는 해였던것 같습니다.  

 

 

      

이어서 ‘퀴즈로 보는 공감’ 에서는 한 해 동안의 공감 이야기를 재치 있는 퀴즈로 풀어보았는데요, 생뚱맞거나(?) 발랄한(?) 퀴즈 덕분에 한바탕 크게 웃으며 열기가 점점 더해졌습니다.^^

 

 

준비한 시간을 함께 맘껏 즐겨주신 구성원들과 자원활동가들 모두에게 이 자리를 빌어 감사드립니다.

 

 

퀴즈의 마지막엔 18기 자원활동가들의 훈훈한 합창이 이어졌습니다. 전은미 실장님이 제일 좋아하는 YB의 흰수염고래!!

“…너 가는 길이 너무 지치고 힘들 때 말을 해줘, 숨기지 마, 넌 혼자가 아니야…”

가사도, 노래도 너~무 훈훈한 노래여서 그 자리에 함께한 분들의 가슴이 따듯해졌다는 후문입니다^^


   

         

이어진 공감 BEST AWARD CEREMONY에서는 발랄한 시상식으로 유쾌하게 공감의 2013년을 돌아보았습니다. 그리고 '영상으로 보는 공감 2013'에서는 한 해 동안 공감이 해 온 활동들을 사진영상으로 함께 보며 따뜻하고 의미있는 시간을 가졌습니다.

 


영상을 보며 또 느꼈는데 2013년, 공감과 함께해주신 모든 분들 정말 수고 많으셨습니다!!^^

 

마지막으로는 자기소개와 선물 나눔의 시간이 있었습니다. 자원활동가들과 구성원들 모두 2013년의 소회를 이야기하고 준비해온 선물을 나누었습니다.

      


 

공감과 얽힌 2013년의 추억, 과거의 따스했던 기억들을 털어놓으며 역시 훈훈하기 그지없는 시간이었습니다.^^ 



 글을 정리하며 그 날을 다시 떠올리니 정말 아름답고 훈훈한 시간이었던 것 같습니다. 덕분에 다사다난했던 2013년을 이렇게 따스하게 마무리하고 새로운 한 해의 시작도 힘을 내서 출발할 수 있었습니다. 여러분들의 연말연시는 다들 안녕하신가요? 올 한 해도 공감과 함께 힘차게 출발하셨으면 좋겠습니다!!^^ 


 글_하태승(18기 자원활동가)  


 

[모집] 2014 공감 인권법 캠프 참가자 모집 (예비법전원생 및 예비사법연수생)

 

※ 공감 SNS 에서 공감의 다양한 이야기를 만나실 수 있습니다.

  >> 페이스북 바로가기




※ 손가락 모양의 '추천' 버튼  눌러주세요~!^^ 공감의 이야기가 더 많은 분들께 전해집니다.
댓글
댓글쓰기 폼